20091223. 중앙선 개통식에 대한 아주 짧은 REVIEW

어제(2009년 12월 23일) 중앙선 국수 - 용문 구간의 연장개통이 이루어졌습니다.

제가 가기는 갔...었는데 개통식한다는 것을 대충 보고만 왔고요.

그냥 간단하게 느낀 바 정도나 적어 보려 합니다.

 

1. '개통식'은 누구를 위한 행사인가?

 

사실 이번에도 철덕들이 개통식에 가는 경우가 꽤 나왔습니다.

실제로 "개통식 때마다 보이던" 분들이 이번에도 또 보이시더군요.

 

하지만 전 개통식에 대한 의미정립부터 새로 해야 할 시점이 아닌가...하고 생각해 봅니다.

이제 수많은 노선들의 개통식이 정말로 지역 주민의 축제로 거듭나고 있는 시점인데,

전 개통식 하나 보겠다고, 개통열차 하나 찍겠다고 그렇게까지 나와야 할 필요...를 느끼지는 못하겠습니다.

다 공식적으로 누군가는 기록하는데, 굳이 가서 민폐 끼쳐가면서 있어야 할 이유...는 없다 보는 거지요.

직접 관람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면 가는 거겠지만 말입니다.

 

 

2. 카오스 - 애초에 막을 방법 없는 혼란

 

아마 오전 10시 30분경에 용문역에 있었던 분들이라면, 제가 코레일 띠도 두르지 않은 채로 안내 업무를 뛰고 있었던 걸 보신 분들도 있을 겁니다.

괜히 그랬던 게 아닙니다. 용문역을 나오자마자 개찰구가 아수라장이더군요. -_-;;;;;;;;;

어르신들이 G-PASS를 받은 경우가 많기는 했는데, 그렇지 않은 상태에서 "어 나 무임이지" 하면서 그대로 들어가는 모습도 자주 있었고요.

게다가 '개통 첫날엔 공짜겠지' 하고서 무표승차하신 분들까지. 에휴...

 

공고를 아무리 자세히 해도 못 알아들을 사람은 못 알아듣는 것 같는다는 생각이 들더군요.

여튼, 1시간 정도 용문역에서 수고하고 나왔습니다. =ㅅ=

 

 

 

3. DIA에 관하여 - 코레일, 정말 영업 포기했습니까?

 

사실 글 하나가 더 나와야 할 상황입니다. 게다가 '삘 받았으니' 가능한 한 빨리 써야겠군요.

이거 하나만으로도 논문이 나오지 않을까 조심스레 전망해 봅니다.

공개시점은 25일이나 26일 정도가 될 듯합니다. 후훗 -ㅅ-;;

아니라면... 해 넘겨서 나올듯-_-;;;

댓글 남기기
◀ PREV 1234567···17 NEXT ▶